[언론] 레이 구강스캐너 ‘RAYiOS’에 관심집중

메디스
2023-04-12
조회수 181

합리적 가격과 손쉬운 사용법으로 인기


[치과신문_이가영 기자 young@sda.or.kr] 레이가 선보이고 있는 구강스캐너 ‘RAYiOS’가 뛰어난 편리성과 효율성으로 개원의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RAYiOS’는 디지털 방식으로 직접 인상을 채득해 간결한 워크플로우를 구축할 수 있고, CAD/CAM과 연계돼 정확한 보철물 제작이 가능하다. 가벼운 무게로 편안한 핸들링이 가능해 술자의 손목에 가는 부담을 줄여줄 뿐만 아니라 Calibration Kit가 포함돼 있어 스캔 품질을 일정하게 유지할 수 있다.

▲ 김병수 원장(메디스치과)


실제 치과에서 ‘RAYiOS’를 사용하고 있는 김병수 원장(메디스치과)은 “RAYiOS는 임상에서 싱글크라운, 싱글인레이, 임플란트 보철 등에서 만족할만한 결과를 만들어 내고 있다”면서 “디지털을 처음 접하면 시행착오가 생기기 마련이다. 직접 디지털 장비를 써보면서 노하우가 쌓이면 진료의 범위를 확장시키면서 장비를 추가해 가는 것이 좋다. RAYiOS는 가격적인 측면에서 부담이 덜해 디지털 입문에 최적화된 제품”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스캐너가 무거우면 스캔을 진행하면서 손목에 부담이 가는 경우가 있는데, RAYiOS는 그런 일이 거의 없고 Sleeve 유리가 팁 안쪽으로 설계돼 있어 직접 유리에 스크래치가 나지 않아 교체할 필요가 없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김 원장은 “구강스캐너를 사용하면 임상이 정말 수월해진다. 특히 임플란트 보철의 경우 Scanbody를 꽂아 구강 내 스캔하고 작업을 보내면 커스텀 어버트먼트와 PR이 바로 나오고, 그것의 적합도를 보고 이전 데이터와 중첩해서 작업을 하면 훨씬 쉽게 보철물을 제작할 수 있다”면서 “또 보철물을 만드는 데 주로 사용되는 지르코니아가 모두 CAD/CAM으로 만들어지기 때문에 스캐너를 사용하면 워크플로우가 훨씬 간단해진다. 많은 임상의들이 구강스캐너를 통해 불필요하게 소모되는 시간을 줄여 효율적으로 진료시간을 사용하기 바란다”고 전했다.